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집에서 호텔 셰프의 한 끼 식사를 즐기다

기사승인 2021.09.17  16:05:49

공유
default_news_ad1

앞으로 고객은 집에서도 편리하게 인터컨티넨탈 호텔 셰프가 직접 준비한 만족스러운 한 끼 식사를 즐길 수 있게 됐다.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는 호텔 뷔페 레스토랑 ‘그랜드 키친’의 인기 메뉴들로 구성한 ‘그랩앤고’ 도시락 배달 서비스를 배달의 민족 ‘배민1’을 이용해 9월 3째주부터 첫 선을 보인다고 밝혔다.

첫 배달 서비스 가능 품목은 그랩앤고 도시락 2종이며, 향후 즉석으로 파티시에가 구워낸 그랜드 델리의 베이커리 아이템 등 배달이 가능한 다양한 품목들로 서비스를 확장할 예정이다.

그랜드 키친의 그랩앤고 도시락 2종은 각각 뷔페 인기 메뉴로 구성한 그랩앤고 서프&터프와 그랩앤고 프리미엄이다. 그랩앤고 서프&터프는 랍스타 버터구이와 스테이크를 메인으로 보리굴비무침, 전복 영양밥, 깐풍기, 보코치니 샐러드, 디저트 등 10여가지의 메뉴로 구성됐고, 그랩앤고 프리미엄은 장어구이, 깐풍기, LA갈비를 메인으로 아스파라거스 샐러드, 연잎밥, 포카치아 빵, 디저트 등으로 구성됐다. 그랩앤고 도시락은 10월부터 새로운 메뉴 구성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배달앱으로 주문이 가능한 시간은 점심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저녁은 오후 6시부터 8시까지이며 호텔이 위치한 삼성동 인근 강남구 및 송파구 일부 지역까지 배달 서비스가 가능하다.

작년 5월 첫 출시한 그랜드 키친의 도시락 시리즈 ‘그랩앤고’는 매 시즌별 새로운 메뉴를 구성해 판매 중으로 지난 8월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약 8배가 증가했을 정도로 꾸준히 높은 수요를 보이고 있다.

문의: 02-559-7575

강남내일신문 webmaster@ignnews.co.kr

<저작권자 © 강남내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