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논현노인종합복지관, 노인학대 예방 활동

기사승인 2021.10.20  21:42:05

공유
default_news_ad1

- ‘노인인권지킴이’ 노인학대 신고방법 및 학대 예방 안내용 엽서 제작

▲ 노인학대 예방 안내용 엽서

강남구립 논현노인종합복지관(관장 박종원)은 2019년부터 노인학대 예방과 어르신의 사회참여 기회 확대를 위해 ‘노인인권지킴이’ 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노인 재능나눔 활동의 일환인 ‘노인인권지킴이’는 지역 내 노인보호구역 및 복지시설 등에서 노인학대 예방을 위한 피케팅 및 설문활동을 진행해왔으나,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로 인해 활동이 불가피해지자, 노인학대 신고방법 및 학대 예측징후 안내용 엽서를 제작하는 비대면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노인학대 예방 안내용 엽서에는 노인학대 신고 및 상담을 할 수 있는 전문기관 번호와 함께 노인학대 종류에 대해서 확인할 수 있으며 신체적 학대, 정신적 학대, 성적 학대, 경제적 학대, 유기, 방임 뿐만 아니라, 자기보호 관련행위를 포기해 심신이 위험상황에 처해질 수 있는 자기방임에 대해 알리고 있다. 엽서는 방역물품과 함께 노인인권 캠페인 활동 시 전달용 물품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노인인권지킴이’ 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이혜옥 어르신은 “노인학대가 가장 많이 일어나는 곳은 집인데,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 상황으로 인해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노인학대가 더욱 심각해지고 있다”라면서 “학대 당사자가 신고하고 싶어도 신고방법을 모르거나 신고하기가 매우 어려운 구조로 주위 이웃 등의 지속적인 노인 학대에 대한 관심이 필요하다”며 사업 참여 의의와 함께 노인학대 신고를 독려했다.

박성민 기자 flostone21@naver.com

<저작권자 © 강남내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