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세곡동, 어르신 위한 ‘온택트 행복노래교실’ 진행

기사승인 2021.05.01  11:59:48

공유
default_news_ad1

- 취약계층 20가구 선정해 온라인 노래 지도

강남구 세곡동(동장 신연순)은 4월 만65세 이상 취약계층 독거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코로나블루 극복을 위한 ‘온택트 행복노래교실’을 진행했다.

‘생애주기별 온택트 치유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사업은 어르신들에게 개인용 마이크와 교재를 지원하고 화상회의 플랫폼 ‘줌’(ZOOM)을 이용한 강사의 온라인 지도에 따라 노래를 부르며 고독감 예방을 도왔다.

노래교실을 위해 동보장협의체, 이웃살피미, 복지플래너 등의 추천을 받아 20가구를 선정했으며, 10가구씩 2주동안 주1회 강의를 진행했다. 참가한 어르신들은 ‘나이야 가라’, ‘보약같은 친구’ 등 인기 트로트 노래를 배우며 코로나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었다. 동은 가정의 달인 5월에도 20가구를 선정해 강의를 운영할 계획이다.

신연순 세곡동장은 “‘온택트 화상 노래교실’이 장기화된 코로나블루로 고독감이 길어지는 어르신들의 정서안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뿐 아니라 아동ㆍ청소년, 청장년 등 다양한 세대를 위한 치유 프로그램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성민 기자 flostone21@naver.com

<저작권자 © 강남내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