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수서동, 초화류 5600여주 심어 힐링거리 조성

기사승인 2021.05.03  22:11:28

공유
default_news_ad1

- 4월 봄맞이 특별 환경정비 후 수서역ㆍ궁마을에 자연 친화적 공간 조성

강남구 수서동(동장 한문석)이 4월 ‘봄맞이 특별 환경정비 기간’ 관내 대청소를 실시하고, 초화류 5600여주을 심어 ‘힐링거리’ 조성을 마무리했다.

동은 수서동 720번지 일대 탄천1고가교램프 하부를 중심으로 방치된 쓰레기를 수거한 뒤 산철쭉과 황매화, 조팝나무를 식재해 도시 경관을 개선하고 덩굴식물인 줄사철로 장마철 토사 유실을 방지했다.

또한 오솔길 공원 진입로에 자리한 아치형 트렐리스를 사계장미로 장식하고 곳곳에 2600주의 꽃을 심어 주민을 위한 ‘틈새공원’을 마련했다.

이 밖에도 수서역 주변 가드레일에 웨이브피튜니아, 비올라, 양귀비 2444주를 식재한 140여개의 가로화분을 설치했고 수서역 인근 ‘궁마을 맛의 거리’ 일대에는 키 작은 관목 620주를 식재해 테마가 있는 화단을 조성했다.

한문석 수서동장은 “이번 ‘힐링거리’ 조성이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는 구민들에게 정서적 위안을 주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각종 환경 개선사업을 통해 침체된 골목상권을 살리고 활기찬 동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성민 기자 flostone21@naver.com

<저작권자 © 강남내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