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강남구, 위드코로나 대비 ‘마음치유 프로그램’ 운영

기사승인 2021.10.26  10:35:54

공유
default_news_ad1

- 온ㆍ오프라인 정신건강 전문의 명사특강 및 비대면 심리상담 진행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2분기 ‘코로나19 국민 정신건강 실태조사’에 따르면, 국민의 ‘우울’ 평균점수는 5점으로 코로나19 발생 이전과 비교하면 여전히 매우 높은 수준인 가운데 강남구가 전문의를 통해 마음치유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강남구(구청장 정순균)는 26일부터 12월 8일까지 ‘위드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마음치유 프로그램’을 온ㆍ오프라인으로 운영하고, 내달 5일까지 참가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먼저 ‘토닥토닥 치유 콘서트’에서는 26일과 12월 8일, 정신과 전문의 양재웅, 양재진 원장이 각각 강연자로 나서, ‘코로나 시대 스트레스 관리와 건강한 일상복귀 방법’을 소개한다. 무료로 진행되며, 강남힐링센터(개포) 현장 강의와 함께 강남구청 유튜브로 실시간 중계된다.

그룹을 형성해 상담 받는 ‘마음치유 워크숍’은 강남힐링센터(개포)에서 대면과 비대면(ZOOM)으로 진행되며, 전문가와 1대1로 만나는 ‘마음치유 심리상담’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참가비용은 각 1만원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강남구민은 강남구 통합예약사이트(https://life.gangnam.go.kr)를 통해 사전에 신청해야 하고, 자세한 사항은 강남구청 뉴디자인과(02-3423-7934)로 문의할 수 있다.

박성민 기자 flostone21@naver.com

<저작권자 © 강남내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